소이면

<김장골(금정골)>

음성군 소이면 금고리에 속하는 자연 마을. 예전에 마을 앞 논에서 금이 발견된 이후로 사람들이 모여들어 금을 찾으려고 우물을 파게 되었는데, 이때부터 금정, 즉 금우물이라 하였다. 그 후 금정이 변해서 금정골, 김장골이라 불리게 되었다.

본래 충주군 사이포면에 속해 있던 지역이었으나 1914년 행정구역 개편에 따라 금정리, 충원리, 삼고리의 각 일부를 병합하여 금정리의 ‘금’ 자와 삼고리의 ‘고’ 자를 따서 금고리라 칭하고 소이면에 편입되었다. 금고리에는 김장골, 주막거리, 독바우, 우목, 삼고심이 등의 마을이 있다.

마을 남쪽으로 금고리, 봉전리, 충도리에 걸쳐 있는 국사봉이 있다. 김장골에서 독바위고개를 거쳐 삼고심이로 넘어갈 수 있다. 마을 앞으로 음성천과 비산천이 합류하여 목도강으로 흐른다.

 

 

<도래원충이(도남:道南)>

음성군 소이면 소재지에서 서쪽으로 6㎞ 지점에 위치하며, 동쪽으로 금고리, 서쪽으로 원남면 구안리, 남쪽으로 갑산리, 북쪽으로 음성읍 석인리와 각각 접하고 있다.

본래 충주군 사이포면에 속해 있던 지역으로 도남리, 양전리에 해당되었다. 1914년 행정구역 개편에 따라 도남리, 양전리, 삼고리, 원충리 각 일부와 군내면 석인리 일부를 병합하여 원충리의 ‘충’ 자와 도남리의 ‘도’ 자를 따서 충도리라 하고 소이면에 편입되었다.

도래원충이 주위에는 가락구미들과 방죽밑들, 큰들 등의 들이 있으며, 문추천(文秋川)과 충도천이 흐르고 있다. 이름난 바위로는 감투바위와 장수바위가 있고 고개로는 가락구미에서 금고리 우미기로 넘어가는 송고개가 있다. 골짜기로는 얼구승이 문추애골이 있으며 충도저수지가 축조되어 있다.

근처에는 음성농업협동조합 미곡처리장과 음성농업협동조합 청결고춧가루가공공장이 있다.

 

 

<무등실(무덤실)>

음성군 소이면 소재지에서 동쪽으로 약 6㎞ 지점에 위치하며, 동쪽으로 불정면 웅동리, 서쪽으로 대장리, 남쪽으로 중동리, 북쪽으로 후미리와 각각 접하고 있다.

원래 충주군 불정면 지역으로 1895년(고종 32)에 괴산군에 편입되었다. 1914년 행정구역 통폐합에 따라 고현리 일부를 병합하여 문등리라 하였고, 1973년에 소이면에 편입되었다.

주위 마을로는 횟돌모루가 있다. 무등실 뒤 월포산에는 가마바위와 산의 형태가 달걀 모양을 닮은 달걀봉이 있다. 무등실 동쪽에는 덕다리천이라는 작은 하천이 있다. 무등실에서 불정면 삼방리로 가는 고개는 옛날에 여우가 살았다 하여 여우고개라 불리며, 들로는 하들과 월포산 밑에 있는 월포보가 있다. 뒷산에 칡덩굴로 덮여 있는 칡가리골이 있다. 마을 앞으로는 음성천이 흐르고 있다.

 

 

<산직말(山直말, 산정말)>

음성군 소이면 충도4리에 속하는 자연 마을로 마을 서쪽으로는 양촌, 북쪽으로는 윗볕돈과 각각 접하고 있다. 예전에 이 참봉네 산직이(산지기)가 살았다고 하여 붙여진 이름이다.

충도리는 본래 충주군 사이포면에 속해 있던 지역으로 도남리, 양전리에 해당되었다. 1914년 행정구역 개편에 따라 도남리, 양전리, 삼고리, 원충리 각 일부와 군내면 석인리 일부를 병합하여 원충리의 ‘충’자와 도남리의 ‘도’자를 따서 충도리라 명명하고 소이면에 편입되었다. 충도리에는 자연 마을로 가락구미, 아래벳돈, 웃벳돈, 양촌(양달말), 음촌(음달말), 산직말 등이 있는데 그 중의 한 마을이다.

마을 동쪽으로 국사산(國師山)이 있으며, 서북쪽으로 가막산이 있다.

 

 

<상촌(上村, 큰말,웃배태)>

음성군 소이면 중동3리에 속하는 자연 마을. 동쪽으로 건너말, 북쪽으로 중말, 남쪽으로 용지저수지와 각각 접하고 있다. 중동리 위쪽에 위치한다 하여 붙여진 이름이다.

충주군 소파면의 중심지로서 면사무소가 있었으므로 소파 또는 중동이라 하였다. 1914년 행정구역 통폐합에 따라 오상동과 중동1리·중동2리·중동3리·중동4리·중동5리, 갑산1리 일부, 괴산군 불정면 일부를 병합하여 중동리라 하여 소이면에 편입되었다.

마을 남쪽으로 추슬기산과 작은기산이, 서쪽으로는 왁산이 있다. 마을에서 괴산군 소수면 수리로 넘어가는 용현(용고개)이 있다. 용현 아래에는 용지저수지가 축조되어 있다.

 

 

<새말(비산리, 새말모퉁이,신촌:新村)>

음성군 소이면 비산4리에 속하는 자연 마을. 동쪽으로 오랫말, 서쪽으로 비선거리, 동남쪽으로 대장리 장막산과 각각 접하고 있다. 비선거리 동남쪽에 새로 생긴 마을이라 붙여진 이름이다.

본래 충주군 사이포면 조돈촌리 지역이었으나 1914년 행정구역 통폐합에 따라 비산리에 속하게 되면서 소이면에 편입되었다. 새말은 지금의 위치에 있었던 마을이 아니라 마을 앞 하천 건너 가재울이라는 곳에 강원도관찰사를 지낸 김진중이 내왕하여 살면서 경주김씨가 모여 마을을 이루었다. 그 후 도로가 발달하면서 현재의 위치에 마을이 형성되었다.

마을 남쪽으로 둔진산이 있으며, 마을 앞으로 비산천이 흐른다. 마을 남쪽으로 비산천을 건너 옛날에 강원도관찰사 김진중이 살았던 마을 터인 가재울이 있으며, 마을에서 돌뫼로 넘어가는 모래고개가 있다.

 

 

<신대(新垈), 새터>

음성군 소이면 후미1리에 속하는 자연 마을. 동쪽으로 장구실, 서쪽으로 대장리, 북쪽으로 음덕골과 각각 접하고 있다. 예전에 고씨 성을 가진 부자가 마을에 살았으며, 후에 고씨의 장자(長子)가 망하게 되자 고씨장자끝난이라 하였다. 그 후에 고자골이 되었으며, 근래에 들어선 새로 생긴 마을이라 하여 신대(新垈) 또는 새터라 불린다.

본래 충주군(忠州郡) 사이포면(沙伊浦面)에 속해 있던 지역이었으나 1914년 행정구역 개편에 따라 후미1리, 후미2리, 후미3리 일부를 병합하여 후미리라 하여 소이면에 편입되었다.

마을 북쪽으로 낮은 산이 있으며, 마을 앞으로는 한들평야가 넓게 형성되어 있다.

 

 

<양촌(충도리, 양달말)>

음성군 소이면 충도4리에 속하는 자연 마을. 마을 동쪽으로 산직말, 서쪽으로 원남면 구안리 큰말, 남쪽으로 갑산리와 각각 접하고 있다.

충도리는 본래 충주군 사이포면에 속해 있던 지역으로 도남리·양전리에 해당되었다. 1914년 행정구역 통폐합에 따라 도남리·양전리·삼고리·원충리 각 일부와 군내면 석인리 일부를 병합하여 원충리의 ‘충’자와 도남리의 ‘도’자를 따서 충도리라 하고 소이면에 편입하였다.

마을 동쪽으로 국사산이 있으며, 서북쪽으로는 가막산이 있다. 양달말에서 원남면 구안리 큰말로 넘어가는 구노고개가 있다. 마을 동쪽으로는 서른마지기들이 있다.

 

 

<양촌(후미리, 양지말)>

음성군 소이면 후미1리에 속하는 자연 마을. 후미리 서쪽 지역에 위치하며 대장리와 경계를 이루는 마을이다. 매봉산 밑에 자리하고 있어 마을이 양지바르다 하여 붙여진 이름이다.

본래 충주군 소파면(蘇坡面)에 속해 있던 지역이었으나 1914년 행정구역 개편에 따라 후미1리·후미2리·후미3리의 일부를 병합하여 후미리라 하고 소이면에 편입하였다. 후미리에는 양짓말·음덕골·새터·막골·장구실 등의 마을이 있다.

마을 동쪽으로 멀리 괴산군 불정면과의 경계를 이루는 어래산이 있고, 마을 서쪽 뒷산으로 매처럼 생겼다 하여 매봉이라 부르는 산이 있다. 북쪽으로 옥녀봉이 있다. 마을 북쪽의 넓은 골짜기를 오순태라 하고, 큰골과 마금절이라고 부르는 골짜기도 있다. 그리고 마을 북쪽으로 탑상골이라 부르는 절 터가 있는데, 고려시대 조성된 것으로 추정하는 화강암으로 만든 석탑이 남아 있다.

 

 

<오상동(五相洞, 갈마절)>

음성군 소이면 중동4리에 속하는 자연 마을. 동쪽으로 불정면 앵천리, 서쪽으로 봉전리, 남쪽으로 용고개, 북쪽으로 문등리와 각각 접하고 있다. 갈마절이라고도 부르는데, 옛날에 갈마사라는 절이 있어 마을 이름을 갈마절이라 부르게 되었다고 한다.

원래 충주군 소파면 지역이었는데 소파면의 중심지로 면사무소가 있었으므로, 소파 또는 중동이라 하였다. 1914년 행정구역 통폐합에 따라 오상동, 중동1리·중동2리·중동3리·중동4리·중동5리, 갑산1리 일부와 괴산군 불정면 일부를 병합하여 중동리라 하고 소이면에 편입하였다. 마을로는 오상동·기와집말·방구말(중말)·상촌(큰말)·한내·청용안이 있다.

골로는 대골과 웃골, 삼손이가 있고, 오상동 동쪽에서 괴산군 불정면 앵천리 여르내로 넘어가는 돌고개가 있다. 불정면 앵천리와 오상동 사이에는 꾀꼴모퉁이가 있고, 오상동 서북쪽에는 왕재라 불리는 산이 있다.

문화 유적으로는 중동리 사지(갈마사지)가 있는데 창건 연대는 알 수 없으나 통일신라시대 막새가 나타나는 것으로 보아 통일신라시대의 사찰로 추정된다. 1917년까지 5층탑이 있었다고 전하나, 현재는 탑의 옥개석과 연화좌대 및 탑 부재만 남아 있을 뿐이다. 와편과 자기편 일부가 수습되었다.

 

 

<음촌(충도리, 陰村, 음달말)>

음성군 소이면 충도리에 속하는 자연 마을. 동쪽은 금고리, 서쪽은 원남면 구안리, 남쪽은 괴산군 소수면, 북쪽으로는 음성읍 석인리와 각각 접하고 있다. 산직말 남쪽 음지에 마을이 있어 음촌 또는 음달말이라 부른다.

본래 충주군 사이포면 지역이었으나 1914년 행정구역 개편에 따라 도남리·양전리·삼고리·원충리 각 일부와 음성군 군내면의 석인리 일부를 병합하여 원충리의 ‘충’자와 도남리의 ‘도’자를 따서 충도리라 하여 음성군 소이면에 편입되었다.

남산에서 뻗은 수용산을 중심으로 음달말과 금봉산 줄기가 뻗어 양달말을 이루고 있다.

 

 

<음촌(陰村, 음턱골)>

음성군 소이면 후미리에 속하는 자연 마을. 동쪽은 충주시 불정면 삼방리, 서쪽은 대장리, 남쪽은 중동리와 봉전리, 북쪽으로는 충주시 주덕읍과 각각 접하고 있다. 동양말의 남쪽에 있는 마을로 양지말에 비하여 마을이 응달이 든다하여 음촌 또는 음턱골이라 하였다.

본래 충주군 소파면 지역이었으나 1914년 행정구역 폐합에 따라 후미1리·후미2리·후미3리의 일부를 병합하여 후미리라 하고 음성군에 편입되었다.

음턱골 동쪽에 미름산이 있고, 음턱골 앞에 멍애처럼 생겼다 하여 멍애들이 있다. 음턱골 북쪽에는 자가실이라는 마을이 있고, 양촌 쪽으로는 소이지방산업단지가 입지해 있다.

 

 

<장구실(장고실)>

음성군 소이면 후미3리에 속하는 자연 마을. 문등리와 접해 있다. 마을 지형에 장구형의 명당이 있다하여 장구실이라 이름붙였다. 장고실이라고도 부른다.

본래 충주군 사이포면에 속해 있던 지역이었으나 1914년 행정구역 개편 때 후미1리와 후미2리, 후미3리의 일부를 병합하여 후미리라 하고 소이면에 편입하였다. 후미리에는 양짓말, 음덕골, 새터, 막골, 장구실 등의 자연 마을이 있다.

멀리 동쪽으로 괴산군 불정면과 경계를 이루는 어래산이 있고, 그 앞으로 월포산과 두루봉이 자리하고 있다. 괴산군 불정면 내삼방으로 넘어가는 곳에 항고개가 있고, 음덕골로 가는 중간에 덕고개가 가로놓여 있다. 마을 북쪽에 있는 깊은 골짜기를 대골이라 하는 데, 여기에 대골저수지가 있다. 마을 앞으로는 음성천과 비산천이 합류한 하천이 목도강으로 흘러간다.

1982년에 전국 쌀증산왕 철탑산업훈장을 수상하였다. 장구실 안에는 이진도 효자문과 이식후의 효자문이 있다.

 

 

<정산말>

음성군 소이면 갑산리에 속하는 자연 마을. 동쪽은 중동리, 서쪽은 충도리, 남쪽은 소수면, 북쪽은 봉전리와 각각 접하고 있다. 탑골 북쪽에 있는 마을이라 정산말이라 했다.

본래 충주군 소파면 지역으로 갑산 아래에 있다하여 갑산리라 하였으며, 1914년 행정구역 개편에 따라 갑산1리·갑산2리·갑산3리를 병합하여 갑산리라 해서 음성군 소이면에 편입되었다.

산으로는 깍은둥이산과 두리봉이 있다. 주위에는 갑산저수지가 있고 갑산천은 음성천에 합류하고 있다.

1982년도 전국민속경연대회에 전통 문화 유산인 거북놀이로 출연하여 문화공보부장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정산말 동쪽으로는 한내에서 군도 5번이 남쪽 갑산고개까지 연결되어 있다.

 

 

<중말, 바위말, 방구말>

음성군 소이면 중동2리에 속하는 자연 마을. 동쪽으로는 두들기, 남쪽으로는 상촌, 서북쪽으로는 청용안과 각각 접하고 있다. 중동리의 중앙에 있다 하여 붙여진 이름이다. 예전에는 마을 안에 일곱 개의 바위가 있다고 하여 바위말 또는 방구말로 불리기도 하였다.

본래 충주군 소파면 지역으로 소파면사무소가 있다고 하여 소파, 또는 중동이라 하였다. 1914년 행정구역 개편 때 중동리라 하고 소이면에 편입되었다. 조선시대에는 전주이씨가 집성촌을 이루어 살았으나 현재는 여러 성씨들이 어울려 살아가고 있다.

서쪽으로 범우실산이 있고, 서남쪽에서 갑산리와 동녘으로 넘어가는 살고개가 있다. 괴산군 소수면 수리로 넘어가는 용현(용고개)이 마을 남쪽에 있다.

 

 

<평촌(平村), 평짓말>

음성군 소이면 갑산1리에 속하는 자연 마을. 남동쪽으로 동녘말과 정주안이 자리 잡고 있다. 정주안 벌판에 있다 하여 평촌 또는 평짓말이라 하였는데, 예전에 피전이 있었다고 하여 피전거리라고도 불렀다.

평촌(갑산리)은 정주안이 형성된 이후 마을 앞 벌판에 정육점이 생기면서 형성된 마을이다.

마을 앞 남서쪽으로 금봉산이 있고 서북쪽으로는 깍은둥이산이 있다. 마을 앞으로는 갑산천이 흐르고 있다.

마을 동북쪽으로 경지 정리가 잘된 널따란 들이 펼쳐져 있어 논농사를 많이 짓는다.

 

 

<한내, 장터>

음성군 소이면 중동1리에 속하는 자연 마을. 남쪽으로는 청룡안이 있고, 서쪽으로는 봉전리의 댁별, 북쪽으로는 후미리와 각각 접하고 있다. 한천(漢川) 냇가에 있는 마을이라 하여 한내라 하였는데, 1960년대까지 1일과 6일에 장이 섰으므로 장터라고도 불렀다.

본래 충주군 소파면 중동리 지역으로, 옛 소파면사무소가 있던 마을이다. 당시 소파면에서는 제일 큰 마을이었으며, 1960년대까지 장이 서던 곳이다. 현재 한내는 장이 서지 않으면서 옛 모습은 찾아보기 힘들 정도로 작은 마을로 변하였다.

마을 동북쪽으로 한천이 흐르는데, 이곳에서 갑산리에서 발원한 갑산천과 합류하여 목도강으로 흐른다. 한천 변에 있는 들을 갯들이라고 한다.

 

 

<한들(대평:大坪)>

음성군 소이면 대장1리에 속하는 자연 마을. 대장리에서는 가장 큰 마을이다. 마을 앞의 들이 넓다 하여 한들 또는 대평(大坪)이라 불린다.

본래 충주군 사이포면 대평리 지역이었으나 1914년 행정구역 개편 때 대장리에 포함되어 소이면에 편입되었다. 한들은 소이면의 면소재지로서 소이면의 각 기관이 자리하고 있다.

마을 서북쪽으로 둔진산이 있고, 서남쪽으로는 비산천이 흐르고 있다. 비산천은 한들 앞에서 음성천과 합류한다.

소이면사무소와 대장초등학교, 소이우체국, 소이역, 농업협동조합 등이 있으며, 마을 뒤로 현대중공업이 입주해 있는 산업단지가 있다. 마을 한가운데로 국가지원 지방도 49번과 충북선 복선철도가 지나고 있다.

27703 충북 음성군 음성읍 수정로 38 TEL : 043-872-4084 FAX : 872-6213
COPYRIGHT2006.EUMSEONG CULTURAL CENTER ALL RIGHTS RESERVED